daily event/monologue2008. 11. 7. 00:13

 왠지 댓글로만 전하기에는 감사 인사를 전해드리기가 아쉬워서 포스팅하렵니다. ^^

 사실 배송 사실을 알게 된 것은 어제 오전에 도착한 오후 3시부터 6시 사이에 배송 예정이라는 우체국의 문자였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 미팅이 생기는 바람에 그 시간에 사무실에 없었는데요. 다행히 용선님 받아주셨습니다.

 여튼 미팅 후에 사무실에 도착해서 책상 위에 놓인 선물을 보니 어찌나 기분이 좋던지... 여튼 확인하자마자 사진 찍고 개봉했습니다. 명이님의 센스로 초콜릿뿐만 아니라 다른 간식거리도 주셨는데 소실적 먹던 라면땅?? 같은 군것질 거리였습니다.

명이님의 초콜릿 선물

명이님의 초콜릿 선물

  그리고 좀 늦은 시간이어서 남아있던 분들이 많지 않았지만 그것도 복(?)이라고 사무실에 남아 있는 분들과 나누어 먹었습니다. 근데 역시나 다들 "맛있다!! 맛있다!!!" 감탄사를 연발하시더군요. 그래서 자랑 좀 했습니다. 명이님과 이런 사이다.!! 그래도 되나 모르겠지만.ㅋㅋㅋㅋㅋ

  여튼 명이님 정말 맛있게 잘 먹었어요.ㅡㅠ 정말 맛이 감동 이었습니다. 저 뿐만 아니라 함께 나누어 먹은 동료들도 같은 생각이었구요. 명이님께 어떻게 보답을 해야할지....;;

  뭐든 시키는 대로 일 도와드리겠습니다.!! ^^

  1. 부럽~ 아침부터 침 쥘쥘~ ㅜㅜ

    2008.11.07 09:14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정말 맛있는 초콜릿이었어요.(한번 더 염장)
      다음에 만들 수 있는 기회가 생기면 함께 신청해요. +_+

      2008.11.07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 이런 염장질은 별로 안반갑지 말입니다.. ㅠㅠ

      2008.11.08 17:11 [ ADDR : EDIT/ DEL ]
  2. 하악, 에그님~ 감사합니다. ㅠ_ㅠ

    로우앵글로 잡으니 많아보이는군요 으흐흐;;;
    허접한 쪼꼴렛을 다들 이렇게 맛있게 보이도록 찍어서 포스팅까지 해주시니,
    제가 너무 감사할따름입니다. ㅠ

    오늘 아침 완전 감동의 물결이에요~ㄷㄷ;; 고마워요 에그님~

    2008.11.07 09:57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나누어 먹기 아까울 정도로 맛있었어요.-0-
      근데 그 맛이 사진으로 제대로 표현이 안되서
      너무 슬퍼요. 흑흑.
      참 혹 담에 시키실 일이 있으시면 언제든 +_+

      2008.11.07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3. ㅎㅎ 저도 이거 삼실의 해피님께 얻어먹엇는데^^

    2008.11.07 10:14 [ ADDR : EDIT/ DEL : REPLY ]
  4. 저도 받았습니다.ㅎㅎ 맛있더라구요. 냉큼 다먹었지요.^^

    2008.11.09 09:06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정말 맛있었지요.
      넣자마자 녹아 내리는 그맛은.ㅡㅠ

      2008.11.21 11:08 신고 [ ADDR : EDIT/ DEL ]
  5. 에그님도 맛있게 드셨겠죠..

    사랑과 정성이 가득한 쵸콜렛이라 그런지 더욱 맛났죠..

    저는 아직도 남았어요...ㅋ

    방문해 주셔서 감삭드리구요. 앞으로도 자주 뵈었으면 좋겠어요...

    오늘 하루도 늘 즐거운 일만 있기를 ....^^

    2008.11.11 14:53 [ ADDR : EDIT/ DEL : REPLY ]
    • ^^ 정말 명이님의 정성과 사랑(?)이 가득한 초콜릿이었던 것 같아요.
      어디서도 그런 맛은 +_+
      빨간여우님도 남은 하루 즐겁게 보내세요~~

      2008.11.21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6. 저기 일본 과자 반쯤 남은 거...누구껀지도 안물어보고 제 입속에 털어넣었어요 :D

    2008.11.12 21:39 [ ADDR : EDIT/ DEL : REPLY ]

댓글을 달아 주세요